예방수칙 등 A형간염 관리 강화
2012년 이후 출생자 무료접종 지원
안성신문

전국적으로 A형간염 환자수가 급격하게 증가함에 따라 안성시보건소가 A형간염 신고환자 대상 역학조사는 물론 환자 접촉자 대상 예방수칙 안내 등 A형간염 감시 및 관리를 강화한다.

A형간염 예방을 위해서는 끓인 물 마시기, 음식 익혀먹기, 위생적인 조리과정 준수, 올바른 손씻기 등 A형간염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안성시보건소는 12~23개월의 소아나, A형간염에 대한 면역력이 없는 만성 간질환자, 외식업종사자, 의료인, 최근 2주 이내에 A형간염 환자와 접촉한 사람 등 고위험군 소아청소년이나 성인은 A형간염 예방접종을 받을 것을 권고하고 있다.

시에 따르면 2012년 이후 출생자는 보건소 및 전국 지정 의료기관에서 주소지 관계없이 무료접종을 지원한다.

또한, 9세 이상(2011.12.31. 이전 출생자)에서 백신 접종력이 없거나 A형간염을 앓은 적이 없는 자 중 A형간염 예방접종을 원하는 경우 민간 의료기관에서 유료접종이 가능하다.

안성시보건소 관계자는 “A형간염 예방을 위해 손씻기 등 철저한 개인위생 수칙을 잘 지켜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안성신문 취재단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5/02 [10:29]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