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석제 안성시장, 가뭄대비 둠벙 설치 사업 현장 점검
효율적 운영 위해 시설 보완 지속 추진 지시
박상연 기자
▲우석제 안성시장이 둠벙이 설지된 현장을 찾아 관계자의 설명을 듣고 있다.

 

우석제 안성시장은 지난 2일 둠벙설치사업이 완료된 죽산면 칠장리 등 16개소현장을 방문해 시설을 점검했다.

이날 우석제 안성시장은 설치된 둠벙 사용 현황을 점검하고 효율적인 운영을 위해 시설 보완과 둠벙 설치를 지속 추진하도록 지시했다.

시에 따르면 시는 수리시설이 없는 농경지 및 불안전 농경지(천수답)에 농업용수의 안정적 공급을 위한 방안으로, 지난해 말부터 현재까지 4억 2천 8백만원을 투입하여 16개소 둠벙(물웅덩이) 설치 사업을 완료했다.

둠벙은 빗물이나 주변 지표수 물을 가두었다가 필요할 때 밭작물 등 농경지에 이용하며, 가뭄 발생 시 농업용수의 안정적인 공급으로 가뭄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

또한, 무분별한 지하수 개발 방지로 지하수의 보존은 물론 생태계 선순환 구조의 복원을 통해 자연과 함께하는 농촌을 만드는데 큰 효과를 볼 수 있는 시설이다.

시 관계자는 “둠벙 설치를 희망하는 마을이나 농업인은 읍면동을 통해 언제나 사업신청이 가능하다. 신청시 적극적으로 설치를 하겠다”고 전했다.

박상연 기자 sypark3514@naver.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7/03 [09:34]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