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농업인 2020년부터 농민수당 지급 추진
안성시의회, 농민단체와 협의 절차 필요
안성신문

안성시가 오는 2020년부터 농민수당을 지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농민수당은 농업인의 소득안정 및 농업·농촌의 다원적·공익적 기능 유지 증진을 위해 지급되는 지원금으로, 올해 농민수당을 지급 할 수 있는 근거 조례를 제정해 내년부터 농민수당을 지급한다는 방침이다.

현재 안성시 조례안은 농업경영체로 등록한 지역내 농업인에게 연간 50∼60만원 범위의 농민수당을 지역화폐로 지급하는 내용을 검토 중에 있다.

이를 위해 시는 농민수당 지원 계획과 정책 결정, 지급대상자 결정 등을 심의하기 위한 농민수당 심의위원회를 구성할 계획이다.

또한, 자세한 지원 대상농가 선정 및 지원규모 등 지원기준은 농업인 단체 등 폭넓은 의견수렴을 통해서 결정할 계획이다.

안성지역 농업인은 모두 1만 4300여명으로 한해 농민수당 지급에 필요한 재원은 72억에서 86억원 가량이 소요될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시 농업정책과 관계자는 “농민수당과 관련해 안성시의회와 긴밀히 협의해 조례안이 통과되면 내년 예산에 사업비를 편성하여 지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경기도 농민수당 지급은 여주시에서 내년 지급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으며, 안성시가 지급을 확정하면 경기도 타 지자체에서도 농민수당 지급 논의가 확산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성신문 취재단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8/09 [20:02]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