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서 안성시 3명 수상
배움에 대한 열정이 수상까지 이어져
안성신문
▲2019년 경기도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에서 안성시 찾아가는 행복 교실 학습자 3명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안성시가 ‘찾아가는 행복(한글)교실’ 학습자 3명이 경기도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에서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경기도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은 경기도가 주최,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의 주관으로 문해교육의 필요성을 널리 알리고, 사회적 인식을 확산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지난 5일 서수원칠보체육관에서 열린 경기도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에서 안성시 학습자 윤영숙씨(66세)는 경기도지사상, 박대분씨(87세)는 경기도의회의장상, 송복주씨(76세)는 경기도교육감상을 각각 수상했다.

시 관계자는 “학습자들의 배움에 대한 열정이 시화전 수상이라는 좋은 결과로 이어져 기쁘다”며 “더 많은 학습자들에게 배움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안성신문 취재단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9/06 [14:57]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