市, 2020-2021절기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일시중단
인플루엔자 백신 품질 검증 후 재개
안성신문
▲안성시 보건소 전경

 

안성시는 인플루엔자 조달 계약 업체의 유통과정에서 문제점이 발견되었다는 질병관리청의 보도에 따라 국가 인플루엔자 사업을 일시 중단한다.

유통과정 상의 문제점이 발견된 백신은 지난 22일부터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을 시작하려고 준비한 13~18세 어린이 대상의 물량으로, 주민들의 안전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전체 대상자에 대한 예방접종을 일시적으로 중단한다.

이에 시는 지역내 의료기관 61개소에 인플루엔자에 대한 모든 예방접종을 일시 중단할 것을 알렸으며,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백신에 대한 품질이 검증된 이후 순차적으로 사업을 재개할 방침이다.

안성시보건소는 “현재까지 백신 접종자에 대한 이상반응이 신고 된 사례는 없으나, 이상반응 모니터링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라며, “임신부 및 만18세 이하 어린이와 기존 2회 접종대상자에 대한 예방접종이 모두 중단됨에 따라 참여의료기관 및 대상자에게 혼란이 야기되지 않도록 안내해 불편을 최소화 하겠다”고 전했다.

안성신문 취재단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9/24 [10:52]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