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2020년 친환경농자재 사업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8개 지표 18개 항목 평가결과 전국 시․군 중 최우수기관에 선정
안성신문
▲   안성시는 ‘2020년 친환경농자재 사업평가’ 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였다.  / 사진 = 안성시청

 
안성시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2020년 친환경농자재 우수기관 사업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였다.

 

친환경농자재 사업평가는 토양환경을 개선해 지속 가능한 친환경농업을 확산하기 위해 매년 전국 지자체와 시농협을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다.

 

본 평가는 토양유기물 함량, 토양산성도(pH), 토양검정 시비처방 건수, 토양개량제 공급 및 공동 살포율, 유기질비료 공급 등 8개 지표 18개 항목을 각 분야별로 평가하는 것으로, 전국 시군 중 안성시가 최우수기관에 선정되었다는 점에 의미가 크다.

 

지난해 안성시는 토양개량제 4,287, 공동살포 3,518(175,883), 유기질비료 23,600, 토양검정 4,009필지 등을 통한 토양비옥도 증진과 토양환경보존활동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았으며, 토양개량제 공동살포, 화학비료 사용량 절감, 유기질비료 품질교육 및 점검, 친환경농자재 홍보 등을 위해 노력했다.

 

이에 시는 친환경농자재 공급·확대 및 사업성과 제고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조정주 안성시농업기술센터소장은 우수기관(최우수)에 선정된 것은 그동안 유관기관 및 농업인이 친환경농업 추진과 고품질 안전농산물 생산에 적극 참여하여 추진해준 성과의 결과라며, “앞으로도 토양환경보전과 친환경농업육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택희 기자 taiki2@nate.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1/15 [13:20]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