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양면, 『사랑가득 찬, 찾아가는 맛있는 한 끼』반찬 지원 사업 추진
관내 취약계층 40가구에 영양만점 밑반찬을 전달
안성신문
▲  미양면은 지난 13일 『사랑가득 찬, 찾아가는 맛있는 한끼』사업을 시작하며 관내 취약계층 40가구에 영양만점 밑반찬을 전달했다. / 사진 = 안성시청 제공

미양면(면장 양승동)은 지난 13사랑가득 찬, 찾아가는 맛있는 한끼사업을 시작하며 관내 취약계층 40가구에 영양만점 밑반찬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미양면 관내 독거 노인분들과 거동불편 등으로 식사해결이 어려운 가구에 균형 잡힌 영양섭취를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안부를 확인하여 소외감 해소 등 복지사각지대 안전망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안성시와 KCC가 함께 하는 동네방네 웃음판사업을 재원으로 하여 한 달에 한번 국과 밑반찬 등 6종의 반찬을 제공하게 된다.

 

반찬을 직접 전달받은 한 주민은 최근 코로나19로 경로당 및 복지관 운영이 중단되어 식사를 제대로 챙겨먹기 힘들었는데, 영양가가 풍부한 밑반찬을 보내줘서 큰 도움이 된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양승동 미양면장은 식사해결에 어려움을 겪는 대상자들이 전달한 반찬을 맛있게 드시고 건강하시길 바라며, 앞으로 이웃들에게 더욱 더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택희 기자 taiki2@nate.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1/15 [13:50]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