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3.1운동기념관, 작은 전시 ‘나라사랑을 그리다’ 개최
안성 독립운동 역사를 아이들의 눈으로 보다
안성신문
▲ 2021 안성3.1운동기념관 작은 전시 개막식    © 안성시문화예술사업소


안성3.1운동기념관은 오는 516일까지 작은 전시 나라사랑을 그리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개막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18일 오후 3, 안성3.1운동기념관 로비에서 권호웅 문화예술사업소장 및 직원 10명만이 참석한 가운데 조촐하게 진행됐다.

 

이번 전시는 2020년 경기도 문화의 날 안성 독립운동 역사마을 르네상스 프로젝트사생대회에서 수상한 작품을 관람객에게 소개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안성의 3.1운동 및 독립운동, 독립운동 역사마을 및 사적지, 독립운동가 등을 주제로 유·아동 및 청소년들의 눈으로 표현한 총 52작품 중 심사를 거쳐 금동에 입상한 20작품이 전시됐다.

 

안성3.1운동기념관 관계자는 그동안 코로나19로 인해 기념관 관람이 제한적으로 운영되고 있고, 다양한 전시 관람 기회가 부족한 상황에서 이러한 작은 전시를 통해 나라사랑의 마음을 공유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자세한 내용은 안성3.1운동기념관 홈페이지를 확인하거나, 안성31운동기념관(031-678-2476)으로 문의하면 되며, 사전예약을 통해서 전시 관람이 가능하다.

 

김정연 기자 byeolly@hanmail.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3/19 [15:39]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