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시민과 공직자가 함께하는 야간 아카데미 개최
“기후위기와 에너지 릴레이 특강, 함께 해요!”
안성신문
▲  안성시는 오는 4월 8일부터 4월 22일까지 3주간 매주 목요일 ‘기후위기와 에너지’를 주제로 공직자와 시민이 함께 하는 야간 아카데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안성시는(시장 김보라) 오는 48일부터 422일까지 3주간 매주 목요일 기후위기와 에너지를 주제로 공직자와 시민이 함께 하는 야간 아카데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공직 내부와 시민이 함께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마련된 이번 특강은48일 이유진 녹색전환연구소 이사의 <기후위기와 에너지> 를 시작으로, 415일 박진희 동국대학교 교수와 422일 박춘근 한국에너지공단 정책위원이 특강을 이어간다.

 

이번 특강은 기후위기와 에너지에 관심이 있는 시민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시는 특강을 통해 기후위기와 국제사회 및 지방정부들의 다양한 대응 사례를 알아보고 지속 가능한 에너지 전환을 위해 안성시가 나아가야할 방향에 대해 시민들과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기후위기 한복판에 서 있는 안성시민의 한 사람으로서 깨끗하고 안전하며 지속가능한 안성을 위해 에너지 전환 방법을 고민하고 시민들과 함께 에너지 전환 모범도시로 나아가는 길을 모색하고자 한다며 야간 아카데미에 대한 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참고사항>강연 일정 및 장소 안내 (코로나 19로 인해 선착순 100명 제한)

48() 19~21, 이유진 이사 (안성맞춤아트홀 소공연장)

415() 19~21, 박진희 교수(안성맞춤아트홀 소공연장)

422() 19~21, 박춘근 정책위원 (중앙도서관 다목적홀)

 

김정연 기자 byeolly@hanmail.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3/26 [13:59]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