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수소충전소 준공식 개최
수소미래사회 진입을 위한 인프라 구축으로「안성형 그린뉴딜」추진 박차
안성신문
▲  안성시는 31일 오전 11시 안성시수소충전소(안성시 현수동 86번지) 준공식을 개최했다.


안성시(시장 김보라)31일 오전 11시 안성시수소충전소 준공식을 개최했다.

 

준공식에는 김보라 안성시장 및 안세창 수도권대기환경청장, 이규민 국회의원 사무소 소속 민규식 사무국장, 조용돈 한국가스기술공사 기술사업단장 등 약 1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수소충전소 구축 경과보고 및 축사, 현판제막식, 수소충전 시연 등 순으로 진행됐다.

 

안성시 수소충전소는 민간사업자가 아닌 지자체 소유의 부지에 구축된 경기도 최초의 수소충전소로써 친환경 미래차의 기반시설 구축으로 수소미래사회 진입을 위한 첫발을 내딛었다는데 그 의미가 크다.

 

안성시 현수동 86번지 일원에 위치한 본 수소충전소는 총사업비 375천만 원을 투자하여 부지면적 1,600, 건축면적 256로 구축되었으며, 수소충전시설은 시간당 30kg의 수소를 충전할 수 있는 용량으로 시간당 수소승용차 10, 수소버스 2대를 충전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안성 수소충전소는 그간 수소차 연속 충전 시 수소탱크에 압축하는 대기시간이 길어지던 문제점을 해결하여, 대기시간이 거의 없이 수소를 충전함과 동시에 탱크에 압축하는 시스템을 이용한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충전소 내 미세먼지 쉼터를 조성하여 충전소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충전하는 동안 맑은 공기를 마시며 쉴 수 있는 힐링 공간도 제공한다.

 

아울러, 안성시는 지난해 10안성형 그린뉴딜종합계획을 수립하여 2025년까지 온실가스 12% 감축하고, 2050년까지 탄소중립사회(Net-Zero)로의 진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수소충전소 구축은 안성형 그린뉴딜에 박차를 가하면서 기후변화 대응과 미세먼지 저감이라는 일거양득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안성 수소충전소가 미래사회를 준비하고 기후변화라는 인류의 위기를 벗어날 수 있는 탄소제로정책에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수소충전소 준공을 청정에너지 전환의 중요한 변곡점으로 여기고 청정그린도시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안성시에 현재까지 등록된 수소차는 30대로, 시는 올해 수소차 95대를 보급하고, 2023년까지 총 325대의 수소차 보급을 목표로 하는 등 수소충전소를 활성화시킬 계획이다.

 

이택희 기자 taiki2@nate.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3/31 [14:30]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