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운석 도의원, ‘미흡한 저수지 안전관리 대책’ 강하게 질타
시·군 관리 저수지 185개소 중 50년이 넘은 부실 저수지가 많아
안성신문
▲  경기도 행정사무감사에서 질의중인 양운석 도의원 / 사진 =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양운석 의원(안성1선거구)15 경기도 안전관리실 등을 대상으로 한 행정사무감사에서 저수지 안전관리에 대해 집중 질의하며 미흡한 관리 대책을 강하게 질타했다.

 

양운석 의원은 저수지 안전관리는 농정국과 안전관리실이 공동으로 맡고 있는데 안전관리실이 업무상 총괄 부서임에도 불구하고 올해 상반기에 실시한 안전관리실시 용역 결과를 갖고 있지 않은 것에 대해 비판했다. “용역 결과에 따르면 시·군이 관리하고 있는 저수지가 185개소가 있는데 이 중 50년이 넘은 부실 저수지가 많아 면밀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양 의원은 이에 대해 농정국과의 협업을 통해 저수지 안전관리 DB를 구축할 것을 제안했으며, “재난 안전에 효율적인 대책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또한 양 의원은 재난관리기금 집행률이 매우 저조한 점을 지적하며 매년 반복되는 지적사항임에도 불구하고 개선되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15일 안전행정위원회는 안전관리실을 시작으로 인재개발원, 남부자치경찰위원회, 공정국에 대한 행정사무감사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이택희 기자 taiki2@nate.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11/15 [14:06]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