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제6회 지방자치 정책대상 최우수상 수상!
안성시, '전국 최초, 안성시 시민활동 통합지원'으로 공모
안성신문



안성시가 26일 오후 3시 여의도 켄싱턴호텔 센트럴 파크홀에서 열린 6회 대한민국 지방자치 정책대상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6회째인 대한민국 지방자치 정책대상은 머니투데이가 주최하고 행정안전부, 뉴시스 등이 후원하여 광역·기초 지방자치단체의 우수 정책을 발굴하는 정책 분야 시상이다.

 

평가는 사업 목표 및 내용의 적절성, 지역 부합성 및 전략성, 성과, 파급성, 혁신성, 창의성, 투명성, 지속가능성 등을 기준으로 이뤄지며, 올해는 심사위원으로 김순은 자치분권위원회 위원장, 이동영 대한민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정책실장, 하혜수 경북대 행정학과 교수 등 5명이 참여했다.

 

안성시가 공모한 정책은 전국 최초, 안성시 시민활동 통합지원단으로, 시민 참여를 통한 문제해결의 필요성 미래 지향적 참여를 위한 중간 지원조직의 역할 산재된 중간 지원조직의 유기적 통합을 통한 시민 중심의 지원체계 구축이 주요 내용이다.

 

안성시 시민활동 통합지원단은 김보라 안성시장의 공약으로 시행된 사업으로 그동안 여러 부서에 흩어져 있던 마을공동체 지원, 사회적기업 지원, 도시재생, 도농교류 등 4개의 중간 지원조직을 시민 중심으로 재편성통합한 전국 최초의 사례이며, 안성3동주민센터 옆 건물을 리모델링하여 지난 422일부터 운영 중이다.

 

이택희 기자 taiki2@nate.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11/27 [14:48]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