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 폭염 대비 건축공사장 안전점검 가져
건설공사장 근로자 인명피해 사고 발생 우려
안성신문
▲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건축공사장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자 건축안전전문요원 및 외부전문가와 합동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안성시는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건축공사장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자 오는 8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 건축안전전문요원 및 외부전문가와 합동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시는 연일 무더운 날씨가 계속되고 평균기온이 지속적으로 상승하는 등 폭염 빈도가 증가함에 따라 건설공사장 근로자의 인명피해 사고가 발생할 우려가 높아져, 건설 현장 근로자가 많은 대형 건축공사장 33개소를 점검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는 ▶휴게시설 설치 여부 및 그늘 제공 여부 ▶온열질환 대응조치방안 마련 여부 ▶공사장 안전시설 설치 여부 ▶안전관리계획 수립 여부 및 정기안전점검 실시 여부 ▶품질관리계획서 수립 및 품질시험계획서 적정 여부 등을 점검하며, 폭염 피해에 취약한 사항을 중점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점검 결과에 따라, 지적된 문제점 중 경미한 사항은 현장점검 시 바로 시정 조치가 이행되도록 하고, 사고위험이 내재된 취약 시설은 중점 관리대상으로 지정한 후 보수 조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다.
 
김보라 시장은 “위험요인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공사현장 근로자와 주민 모두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안성시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안성신문 취재단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2/08/03 [11:43]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