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란드컵 국제소프트테니스대회서 안성시청 여자 단·복식 석권
여자단식서 이현정·지다영 선수 사이좋게 1위와 2위 차지
안성신문
▲ 제 15회 폴란드컵 국제소프트테니스대회에서 여자단식 1위 이현정 선수, 2위 지다영 선수가 차지했다.

한국 대표로 출전한 안성시청 소프트테니스팀 선수들이 지난 7일 막을 내린 제15회 폴란드컵 국제소프트테니스대회에서 쾌거를 이뤘다.
 
성적을 보면 여자단식에서 이현정 선수가 1위를, 지다영 선수가 2위를, 여자복식에서 지다영·곽은빈 조가 1위를, 김경련·이현정 조가 3위를, 혼합복식에서 곽은빈 선수가 3위를 차지했다.
 
곽필근 안성시청 소프트테니스팀 감독은 “선수들이 쉬지 않고 훈련과 경기에 매진했기에 이처럼 훌륭한 성과를 거뒀다고 생각한다”며, “이달에 있을 경기도체육대회에서도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안성시청 소프트테니스 선수단은 다음 대회를 준비하기 위해 이달 16일부터 전지훈련을 떠날 계획이다.

안성신문 취재단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2/08/11 [13:09]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