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중대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사업장 현장점검
공공시설, 공공폐수처리시설 등 도급사업장 대상
안성신문
▲ 중대사업재해 예방을 위한 사업장 현장점검 모습.
 
안성시는 산업재해 예방 및 현업근로자의 안전 확보를 위해 지난 8월 8일부터 9월 14일까지 공공시설 36개 부서 및 공공폐수처리시설 등 19개 도급사업장을 대상으로 3분기 사업장 현장 지도점검을 실시했다.
 
시는 각 사업장의 위험성평가 실시, 법적교육 이수, 도급·용역·위탁 사업에 대한 안전보건확보 의무 이행사항 등 산업안전보건법 및 중대재해처벌법에 따른 사업주의 조치 이행 여부를 점검하기 위해 안전·보건관리자가 매 분기 순회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이번 점검에서는 부서별 안전·보건점검에 따른 개선조치 사항 파악뿐만 아니라 2022년 8월 16일에 개정된 산업안전보건법에 근거해 모든 사업장의 휴게시설 설치 실태 파악 및 현장 이행상황도 확인했다.
 
시 관계자는 “우리시는 정기적인 순회점검을 통해 작업 현장의 유해·위험 요인을 파악하고 그에 따른 개선조치를 강화했으며 모든 현업근로자에게 안전인증 보호구를 전면 보급하는 등 안전한 근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특히 현장점검을 통해 현업근로자들의 안전보건에 대한 의견을 청취 및 수렴하여 안전하고 쾌적한 근무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성신문 취재단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2/09/29 [13:23]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