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말·고성보다는 상호 존중하는 성숙한 의정을 기대합니다
전공노 안성시지부 안성시의회 앞 1인 피케팅
안성신문
▲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안성시지부 안성시의회 앞 1인 피케팅 시위 모습.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안성시지부는 지난 28일 출근시간에 안성시 시의원들의 의정활동 중 공직자 간 상호 존중을 요구하는 1인 피케팅 시위를 진행했다.
 
이는 최근 안성시의회 행정사무감사에서 소수 시의원들의 막말·고성으로 인해 안성시 공직자로 구성된 공무원 노동조합 조합원들이 조합 집행부의 강력한 대응을 요구했고, 특히 안성시청 공직자 내부 소통공감 게시판에는 28일 현재 ‘시의원님들 보세요’라는 제목으로 막말·고성 등의 개선을 요구하는 게시물이 조회수 4천여 회 추천수 203회로 큰 반향을 일으키며 개선을 촉구하고 있다.
 
노조 관계자는 “안성시의회 방송은 유튜브 영상으로 실시간 송출되고 있고, 이를 지켜보는 시민들에게도 안성시와 시의회에 대한 실망감을 안겨줄 수 있는 사안으로 시의원·공직자 상호 간 존중하는 모습으로 성숙한 민주주의 지방자치 의회의 모습을 시민들에게 보여주어야 한다”고 말했다.
 
함은규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안성시지부장은 “코로나19 감염병 대응으로 누구보다도 힘들고 어려운 일들을 솔선수범하고 안성시의 궂은 일, 험한 일을 마다하지 않고 앞장서 일하는 공직자들도 안성시 구성원임을 잊지 말고 안성시의회가 갑·을 관계가 아닌 협력적 관계로 상호 발전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안성신문 취재단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2/09/29 [13:54]  최종편집: ⓒ 안성신문
 
ZZZZ 22/10/03 [21:54] 수정 삭제  
  얼마나 ㅡ능력이 없으면 욕먹나 보조금 반납하고 게정과목 없는돈이 수천억 이월금액이5000억원 이러고도 친찬받을줄 알아나 일반기업같으면 면직당할 능력 반성할 생각은 없고 욕하는것은 듣기싫고 더 욕먹기전에 사표써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